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MLB 텍사스 산하 마이너리거 3명, 코로나19 증세로 격리

송고시간2020-04-07 09:0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텍사스 레인저스 존 데니얼스 단장
텍사스 레인저스 존 데니얼스 단장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추신수(38)의 소속 팀인 텍사스 레인저스 산하 마이너리그 선수 3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증세로 격리됐다.

존 데니얼스 텍사스 단장은 7일(한국시간)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SI) 등과 인터뷰에서 "누구인지는 밝힐 수 없지만, 세 명의 마이너리그 선수가 코로나19 증세를 보인다"며 "다만 세 선수는 증세가 심하지 않고 회복세를 보여 코로나19 검사를 받지 않았다"고 밝혔다.

세 선수 중 두 명은 가족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미국 프로야구는 전면 중단됐으며, 대다수 선수는 자택에서 개인 훈련을 소화하고 있다.

cyc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