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오산 미군기지서 코로나19 확진자…주한미군 20번째

송고시간2020-04-07 09:2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발열 검사하는 주한미군
발열 검사하는 주한미군

(서울=연합뉴스) 평택 주한미군기지 캠프 험프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군 관계자들이 출입 운전자들을 대상으로 발열 검사를 하고 있다. 2020.4.5 [주한미군 사령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경기도 오산 주한미군 공군기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주한미군 관련 20번째 확진자다.

주한미군사령부는 7일 페이스북을 통해 "오늘 오산 공군기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미군은 밀접 접촉자를 추적하고 있고, 확진자가 방문한 곳에 대해 방역작업이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오산 기지에서는 지난 3일 확진자가 처음 발생한 이후 세 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평택과 오산기지에는 공중 보건방호태세(HPCON) 중 두 번째로 높은 단계인 '찰리'보다 강화된 '찰리 플러스' 단계가 발령되어 있다. 해당 기지 소속 장병 등은 종교시설, 세탁소, 이발소, 클럽, 영화관, 술집 등의 출입이 엄격히 금지된다.

three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