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강원도-춘천시,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춘천 유치 본격 나서

송고시간2020-04-07 09:3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강원도와 춘천시가 7일 도청 본관 회의실에서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강원도 시장·군수 협의회 제4차 정례회
강원도 시장·군수 협의회 제4차 정례회

(평창=연합뉴스) 6일 강원 평창군 용평리조트에서 열린 민선 7기 2차년도 강원도 시장·군수 협의회 제4차 정례회의에 참석한 각 시·군 단체장들이 방사광 가속기 춘천 유치를 촉구하는 펼침막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0.4.6 [평창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yangdoo@yna.co.kr

협약식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와 이재수 춘천시장을 비롯해 자외선(EUV) 분야의 세계적 권위자인 안진호 한양대 EUV-IUCC(극자외선 노광기술산학협력센터) 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도와 시 등은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구축사업이 성공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행정적인 지원과 대내·외 활동, 산업화 지원 협력 등을 비롯한 현안 사항에 적극적으로 협력할 방침이다.

2028년 운영을 목표로 2022년부터 6년간 1조원대의 사업비가 투자되는 이 사업은 반도체, 바이오, 에너지 등 첨단산업과 과학기술 분야의 기초 원천연구를 지원할 예정이다.

방사광가속기는 전자를 빛의 속도로 가속해 발생하는 X-선을 이용하는 것으로 사람의 눈으로 볼 수 없는 물질의 기본 입자를 분석하고 관찰하는 초정밀 대형 연구 시설이다.

이를 통해 비아그라, 타미플루와 같은 신약 개발 등 의학 분야에 큰 성과를 나타냈다.

또 에너지, 반도체, 자동차와 같은 산업기술의 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춘천시 '방사광 가속기' 유치 도전
춘천시 '방사광 가속기' 유치 도전

강원 춘천시청 브리핑룸에서 이재수 시장과 유치위원들이 지난해 11월 방사광 가속기 유치를 위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9.11.27 [연합뉴스 자료 사진]

특히 반도체 분야에서 10나노 이하의 미세공정을 위해 필수적인 극자외선(EUV) 노광기술 장비는 현재 네덜란드 ASML사가 전 세계적으로 독점하고 있으나 4세대 방사광가속기를 통해 극자외선 광원개발도 가능하다.

신규 다목적 방사광가속기가 구축되면 국내 반도체 산업은 물론 소재·부품·장비 부문에도 큰 지각변동을 일으킬 것으로 예상된다.

무엇보다 수도권과 40분대 출퇴근이 가능한 춘천에 방사광가속기가 유치되면 이용자의 절반에 가까운 수도권 소재 산업계의 이용 환경을 크게 개선할 것으로 보인다.

최문순 강원지사는 "방사광가속기 구축 사업은 국가 과학기술의 도약과 미래 성장동력을 창출해 국가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며 "모든 역량을 모아 춘천에 이 사업을 유치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jle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