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수원, 캐나다 원전해체 현장에 전문인력 첫 파견

송고시간2020-04-07 10:4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국수력원자력, 캐나다 키네트릭스와 '캐나다 해체엔지니어링 지원 계약' 체결
한국수력원자력, 캐나다 키네트릭스와 '캐나다 해체엔지니어링 지원 계약' 체결

[한국수력원자력 제공]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한국수력원자력이 캐나다 원자력발전소 해체 현장에 전문인력을 파견한다.

한수원은 이달 초 캐나다 원자력엔지니어링 회사 키넥트릭스와 캐나다 원전 해체 현장에 국내 원전해체 전문인력을 파견하는 '캐나다 해체엔지니어링 지원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원전 해체 인력이 해외로 파견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번 계약은 키넥트릭스가 앞서 한수원이 수행한 월성 1호기 압력관 교체와 설비 개선 공사의 기술성을 높이 평가해 자사의 비슷한 사업에 한수원이 참여하길 희망하면서 이뤄졌다.

한수원 4명과 협력회사 1명 등 원전 해체 분야 전문가 5명은 1년간 키넥트릭스로부터 일정한 보수를 받으며 캐나다 브루스원전, 피커링원전, 달링턴원전 등 중수로 해체 현장에서 해체폐기물 관리, 공정사업 개발 등을 수행한다.

한수원 관계자는 "이번 계약을 토대로 국내 중수로 해체역량을 높이는 것은 물론, 향후 글로벌 시장 진출과 유사 사업 수주에서 우위를 점해 해외 판로 확대 등 국내원전 해체산업생태계 육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e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