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중기부-NH농협은행, 코로나19 피해 지역 소상공인 지원 '맞손'

송고시간2020-04-07 14: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윤지현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NH농협은행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NH농협은행은 지역 소상공인에 대한 이차보전대출, 정책자금 대출, 지역신용보증재단 특별출연 대출, 영세 관광사업자 특별금융지원 등을 통해 연말까지 2조원을 공급하기로 했다.

지역 소상공인의 금융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모바일 등 비대면 서비스를 하고, 확진자 발생으로 지점이 일시 폐쇄된 경우에는 이동 점포를 설치해 운영할 계획이다.

또 재무·세무·상권 분석 등 맞춤형 컨설팅을 해주고, 우수 기술을 보유한 농식품 관련 지역 소상공인을 위한 자금 지원에도 나선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이날 협약식에서 "NH농협은행은 다른 은행과 달리 읍·면 소재지에도 널리 퍼져 있어 상대적으로 금융기관 접근이 어려웠던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보다 빠르고 편하게 지원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

[연합뉴스 자료사진]

yj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