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집단감염 파티마병원 코로나19 확진 70대 숨져…국내 총 193명

송고시간2020-04-07 14: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집단 발병한 대구 파티마병원에서 확진 판정을 받은 70대가 사망했다.

7일 대구시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 54분께 동구 파티마병원에서 코로나19 치료를 받던 75세 여성이 숨을 거뒀다.

고인은 지난해 12월 30일 이 병원 소화기내과에 입원했다가 지난달 18일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기저질환으로 고혈압, 당뇨, 파킨슨병, 결핵을 앓았다.

파티마병원에는 이날까지 총 35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코로나19 국내 사망자는 193명, 대구는 131명으로 늘었다.

분주한 대구 파티마병원 응급의료센터
분주한 대구 파티마병원 응급의료센터

(대구=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2020년 3월 26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한 것으로 알려진 대구 동구 파티마병원. 응급의료센터에서 의료진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2020.3.26 pdj6635@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