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 정점 아직' 뉴욕증시 약보합…다우지수 0.1%↓

송고시간2020-04-08 05:4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봉쇄령 완화 움직임' 유럽증시 이틀째 강세…2%대↑

(뉴욕=연합뉴스) 이준서 특파원 = 미국 뉴욕증시가 소폭 내렸다.

7일(현지시간) 뉴욕증시의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26.13포인트(0.12%) 하락한 22,653.86에 거래를 마쳤다.

장초반 1,000포인트 가까이 올랐지만, 상승분을 모두 반납하고 하락 반전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는 4.27포인트(0.16%) 내린 2,659.41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25.98포인트(0.33%) 떨어진 7,887.26에 각각 마감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좀처럼 진정되지 않고 있다는 분석 속에 투자심리가 위축됐다고 경제매체 CNBC 방송은 전했다.

미국 내 '코로나19 진앙' 뉴욕주의 앤드루 쿠오모 주지사는 이날 브리핑에서 코로나19 사망자가 전날보다 731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뉴욕주의 하루 코로나19 사망자로는 가장 많은 수치다.

뉴욕에 이어 두 번째로 코로나19 발병이 심각한 뉴저지에서도 하루 최다 사망자가 나왔다.

뉴욕증권거래소 전경
뉴욕증권거래소 전경

[AFP=연합뉴스]

유럽증시는 이틀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2.1% 상승한 5,697.30에,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30 지수는 2.8% 오른 10,356.70에 각각 거래를 마쳤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 지수 역시 2.1% 뛴 4,438.27로 마무리됐다.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지수도 2,857.23으로 2.2% 상승했다.

유럽 내 바이러스 진원지인 이탈리아의 신규 확진자 감소 추세가 확연해지는 가운데 오스트리아와 덴마크는 최근 봉쇄령을 단계적으로 완화한다는 계획을 발표하기도 했다.

한 투자전문가는 AFP 통신에 "투자자들은 코로나19가 정점을 찍었다는 데 돈을 걸고 있다"고 말했다.

j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