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아찔한 역주행…새벽에 중앙선 넘어 4㎞ 달린 만취 50대 입건

송고시간2020-04-08 15:4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도로 역주행(PG)
도로 역주행(PG)

[제작 이태호] 사진합성, 일러스트

(전주=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전북 전주완산경찰서는 만취 상태로 도로를 역주행한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A(55)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일 오전 3시께 전주시 완산구의 한 도로에서 술을 마신 채 자신의 스파크 차량을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중앙선을 넘어 약 4㎞를 역주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이를 목격한 운전자의 신고로 현장에 출동해 순찰차로 진로를 미리 차단하고 A씨를 붙잡았다.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치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완산경찰서는 심야시간대 위험 운전을 한 차량을 신속히 멈춰 세운 화산지구대 소속 경찰관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경찰 관계자는 "중앙선을 넘은 차가 지그재그로 달린다는 신고를 받고 예상 진로인 교량을 차단했다"며 "인적이 드문 시간대라 인명피해가 없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jay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