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1분기 단기사채 293조2천억원 발행…18.8% 증가

송고시간2020-04-09 10:2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 분기 대비 5.7% 감소

[한국예탁결제원 제공]

[한국예탁결제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한국예탁결제원은 올해 1분기 단기사채(전자단기사채)를 통한 자금 조달 규모가 293조2천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18.8%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다만 이는 전 분기와 비교해보면 5.7% 감소한 것이다.

종류별로 보면 일반 단기사채 발행량은 243조5천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19.7% 증가했고, 유동화 단기사채 발행량은 49조7천억원으로 14.5% 증가했다.

만기별로는 3개월 이내 발행량이 291조9천억원으로 전체 발행량의 99.6%를 차지했다.

신용등급별로는 최상위 등급인 A1이 266조4천억원으로 대부분이고 A2(21조7천억원), A3(4조2천억원) 순이었다.

업종별 발행량은 증권회사가 172조9천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유동화회사(49조7천억원), 카드·캐피탈·기타 금융업(40조8천억원), 일반기업·공기업 등(29조8천억원)이 뒤를 이었다.

이 가운데 증권회사 발행량은 작년 동기와 비교해 25.4% 늘었고, 전 분기보다는 5.8% 감소했다.

카드·캐피탈·기타 금융업의 발행량은 작년 동기 대비 6.5% 늘었고 전 분기 대비 20.3% 감소했다.

유동화회사와 일반기업 및 공기업은 각각 작년 동기 대비 14.5%, 7.2% 늘었다. 전분기와 비교해도 각각 0.8%, 10.4% 늘었다.

단기사채는 기업이 만기 1년 이하, 1억원 이상 발행 등 일정 요건을 갖춰 발행하는 사채를 말한다.

전자등록기관을 통해 발행·유통·권리 행사 등을 처리하며 지난해 전자증권제도 시행에 따라 명칭이 '전자단기사채'에서 '단기사채'로 변경됐다.

kih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