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S&P, 미래에셋대우 등급전망 '안정적→부정적' 하향

송고시간2020-04-09 19:3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대우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국제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미래에셋대우[006800]의 등급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조정했다고 9일 밝혔다.

S&P는 미래에셋대우의 장기 발행자 신용등급 'BBB', 단기 발행자 신용등급 'A-2', 선순위 무담보 채권의 장기 채권등급 'BBB'는 그대로 유지했다.

S&P는 "미래에셋대우의 자본 적정성이 향후 12∼24개월 동안 상당한 압박을 받을 것으로 전망하는 견해를 반영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러한 전망은 지분투자 확대 계획, 금융시장 변동성 확대로 인한 시장 리스크 증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 속 영업환경 악화로 인한 수익성 감소 등이 원인"이라고 덧붙였다.

또 S&P는 "기업 대출과 투자자산의 건전성 하락도 미래에셋대우의 전반적인 리스크 관리에 부담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ric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