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2보] 미 실업수당 청구 661만건…3주간 1천680만명 실직

송고시간2020-04-09 21:5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뉴욕=연합뉴스) 이귀원 특파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한 미국의 '실업 쓰나미'가 3주 연속 계속됐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3월 29일~4월 4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661만건을 기록했다고 9일(현지시간) 밝혔다.

신규 실업수당 청구가 늘었다는 것은 그만큼 일자리가 줄었다는 의미다.

전주보다는 소폭 줄었지만 3주간 폭증세가 계속되고 있다.

블룸버그 통신은 지난 3주간 1천680만명이 실직했다고 전했다.

미국의 신규 실업수당 청구는 3월 셋째 주 330만건에서 같은 달 넷째 주에는 687만건을 기록한 바 있다.

미 노동부는 3월 넷째주 신규 실업수당 청구건수를 당초 665만건에서 687만건으로 상향 조정했다.

코로나19 사태로 문을 닫은 메린랜드주의 한 음식점
코로나19 사태로 문을 닫은 메린랜드주의 한 음식점

[AFP=연합뉴스]

lkw777@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