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EBS, 유아교육방송 '우리집 유치원' 편성…교육 공백 보완

송고시간2020-04-10 12:02

댓글

방송통신위원회·EBS, 다음 주부터 7주 특별생방송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EBS가 어린이집과 유치원 휴업에 따른 영유아의 교육 공백을 보완하기 위해 유아·어린이 프로그램을 긴급 편성한다.

방송통신위원회는 EBS와 협의해 13일부터 7주 동안 지상파 EBS-1TV를 통해 특별생방송 '우리집 유치원'을 편성한다고 10일 밝혔다. 방송 시간은 월∼목 오전 9시 40분부터 10시 30분까지다.

'우리집 유치원'은 유치원 누리과정에 따라 3∼5월 배워야 할 교육과정에 맞춰 제작된다. 생방송 동안 유치원 선생님과의 영상통화도 진행된다.

또 방통위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협의해 아동 교육 서비스 채널인 'EBS키즈'를 제공하는 유료방송사를 확대하기로 했다.

EBS키즈는 현재 KT[030200], SK브로드밴드, LG유플러스[032640] 등 인터넷멀티미디어방송사(IPTV)와 케이블TV인 LG헬로비전[037560], 티브로드, 딜라이브, CMB, 현대 HCN 등 8개 유료방송 채널에서 송출하고 있다.

과기정통부는 유료방송사업자들이 EBS와 채널 계약을 하고, 약관변경신고를 하면 이르면 13일부터 시청자들이 유료방송의 저가형 상품에서도 EBS키즈를 볼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또 방통위와 과기정통부는 현재 EBS키즈를 송출하지 않는 스카이라이프에서도 시청자들이 EBS키즈를 볼 수 있도록 사업자 간 협의를 지원하고 있다.

한상혁 방통위원장은 "EBS 유아·어린이 프로그램 특집 편성과 EBS키즈 채널 시청권 확대로 아이들과 학부모가 가정에서 양질의 콘텐츠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방송통신위원회
방송통신위원회

[연합뉴스TV 제공]

jung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