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유은혜 "중3·고3 91만6천명 원격수업 시작…출석률 99%"

송고시간2020-04-10 14:2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어제 EBS 온라인클래스 1시간여 오류…오늘은 특이사항 없어"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중3·고3 원격수업 이틀째인 10일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학생들 99%가 원격수업에 출석해 적응 중"이라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이날 오후 정부세종청사 2층에 설치된 온라인 개학 상황실에서 전국 시·도 교육청 대표 교사들과 화상 간담회를 열면서 이렇게 말했다.

유 부총리는 "전국에 중3·고3 학생이 91만6천여명인데 어제 원격수업에 90만5천여명이 출석해 출석률이 99%였다"면서 "스마트기기도 중3·고3에게는 모두 지원된 것으로 확인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어제 처음 원격수업을 진행하면서 EBS 온라인클래스에서 1시간여 기술적 오류가 있었지만, EBS에서 즉각 조치를 취했다"며 "오늘은 정오 기준으로 (접속 오류 등) 특이사항이 보고된 바 없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교실에서 원격수업이 낯설고 챙겨야 하는 일이 많겠지만, 대체로는 적응하고 있다고 보인다"며 "오늘 간담회에서 선생님들이 말씀 주시는 애로사항이 다음 주 나머지 온라인 개학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후 비공개로 진행된 부총리 간담회에는 전날 첫 원격수업을 치른 중3·고3 교사 7명과 학교장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는 실시간 화상 스터디 앱 '구루미'로 진행됐다.

유 부총리는 이날 오전에도 초·중·고 교사 20명과 비공개 간담회를 진행하며 원격수업에 대한 현장 의견을 들었다.

그는 교사들에게 "지금의 시행착오도 우리 교육의 자산이 될 것"이라며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꼼꼼한 준비가 교육 혁신과 미래 교육을 앞당기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당부했다.

hy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