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예천서 코로나19 확진자 4명 추가 발생…11명으로 늘어(종합)

송고시간2020-04-10 16:1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일부 확진자 선거캠프 관계자와 접촉…보건당국 긴장

예천 코로나19 확산방지 긴급회의 [예천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예천 코로나19 확산방지 긴급회의 [예천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예천=연합뉴스) 김효중 기자 = 경북 예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4명 더 나왔다.

10일 예천군에 따르면 지난 9일 오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A(48·여)씨 가족 3명과 직장 동료 1명이 양성으로 드러났다.

이들은 A씨 남편인 B(48)씨와 시어머니 C(76)씨, 아들 D(18)군, 직장 동료 E(50)씨 등이다.

이로써 예천 코로나19 환자는 11명으로 늘어났다.

A씨는 미열 등 증상을 보여 지난 8일 선별진료소를 찾아가 검사를 받은 결과 9일 오전 양성 판정이 나왔다.

이에 따라 군이 A씨와 밀접 접촉한 가족, 지인 등 17명을 상대로 검체를 채취해 검사했다.

이 결과 B씨를 비롯한 4명은 9일 오후 확진으로 판정 났다.

그러나 A씨는 지난 1일부터 8일까지 예천읍 등에 있는 마트, 목욕탕, 약국, 의원, 식당 등에 간 것으로 나타나 확진자가 더 나올 수도 있다.

게다가 일부 확진자가 국회의원 선거 캠프 관계자와 접촉한 것으로 알려져 보건당국이 긴장한다.

B씨는 지난 3일 저녁 한 국회의원 후보 선거운동을 하는 모 예천군의원 등과 식사를 했고, 아들 D군은 평소 만나는 친구가 또 다른 국회의원 후보자 캠프에서 선거운동원으로 활동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예천군의원은 검사에서 10일 오전 음성 판정을 받았다.

예천군은 A씨를 비롯한 확진자 5명을 안동의료원에 이송하고 이들의 이동 경로와 접촉자를 추가로 파악하고 있다.

예천군은 "현재 확진자와 접촉한 45명 가운데 6명은 검사에서 음성으로 나왔고 나머지는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kimh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