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카트라이더, VR로 즐긴다'…넥슨-SKT 전략적 제휴 체결

송고시간2020-04-13 09:45

댓글

콘텐츠·상품서비스·신작게임 공동마케팅…넥스IP 활용 VR게임협력

[넥슨 제공]

[넥슨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국내 게임과 이동통신 분야의 선두주자인 넥슨과 SK텔레콤[017670]이 가상현실(VR) 등 분야 협력을 위해 손잡았다.

넥슨은 SK텔레콤과 '전략적 제휴를 통한 공동 마케팅 및 사업추진 협력'을 목적으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두 회사는 콘텐츠·상품 서비스·신작 게임 등 공동 마케팅을 펼치고 넥슨의 지적재산(IP)을 활용한 VR 게임 출시에 협력하기로 했다.

먼저 넥슨의 신작 모바일 게임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을 공동으로 마케팅하고 카트라이더에서 파생한 게임 '크레이지월드 VR'를 조만간 출시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VR·클라우드 게임 영역에서 새로운 콘텐츠를 발굴하는 등 사업협력 분야를 점점 넓힐 예정이다.

SK텔레콤이 '초실감 미디어 플랫폼'을 표방하고 내놓은 VR·AR 플랫폼 '점프'는 현재 누적 이용자 수 120만을 넘었다.

또 '2020 카트라이더 리그 시즌1'의 타이틀 스폰서에 SK텔레콤이 참가하는 등 양측은 e스포츠 분야에도 협력할 계획이다.

넥슨 김현 사업총괄 부사장은 "이번 파트너십은 넥슨의 경쟁력을 한층 높이고 '초격차' 만들기에 힘을 보탤 기회라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양사가 긴밀히 협력해 이용자에게 새로운 재미와 경험을 제공해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K텔레콤 전진수 5GX서비스사업본부장은 "VR게임과 클라우드 게임의 등장으로 게임분야는 새로운 전환점을 맞고 있다"며 "1등 게임사 넥슨과 SKT의 기술, 마케팅 협력으로 글로벌 게임시장을 향한 도전과 성과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ljungber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