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주택가는 반값·오피스는 프리미엄"…입지 따라 다른 인기 과일

송고시간2020-05-14 09:00

댓글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편의점에서 잘 팔리는 과일 종류가 매장 입지에 따라 확연히 달랐다.

편의점 CU는 매장 입지별로 1∼13일 과일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아파트나 빌라가 많은 주택가 매장에서는 판매량 1∼2위 제품이 시중가 절반 수준에 판매되는 반값 바나나와 사과였다.

3∼5위도 합리적인 가격의 대용량 과일이 차지했다.

반면 20∼30대 직장인이 많은 오피스 인근 매장에서는 백화점 등에 주로 납품되는 프리미엄 과일이 상대적으로 높은 가격에도 인기를 끌었다.

판매량 1위는 여러 가지 색의 방울토마토를 담은 컵 과일 제품이었고 2∼3위는 스윗 사파이어와 스윗 글로브 등 프리미엄 포도였다.

CU는 편의점 과일 매출이 계속 증가하는 점을 고려해 판매하는 제품 가짓수를 늘려나가고 있다.

19일에는 가성비를 추구하는 고객을 위해 못난이 반값 참외를, 프리미엄 제품을 선호하는 고객을 위해서는 썬골드키위를 출시한다.

컵과일
컵과일

[BGF리테일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eshin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