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트럼프 "코로나19 대비 하이드록시클로로퀸 먹고있다"

송고시간2020-05-19 05:5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 증상 없지만 일주일 반 동안 매일 복용 중"

트럼프 "기존 속도보다 17배 빠른 미사일 개발 중"
트럼프 "기존 속도보다 17배 빠른 미사일 개발 중"

(워싱턴 AF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5일(현지시간) 백악관 집무실에서 열린 우주군기(旗) 공개 행사에서 연설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연설에서 미국은 기존 미사일보다 17배 빠른 미사일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ymarshal@yna.co.kr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비해 말라리아 치료제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을 일주일 넘게 매일 복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취재진에게 "지난 일주일 반 동안 매일 약을 먹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그는 자신은 코로나19에 노출되지 않았으며 "증상은 없다(zero symptoms)"고 밝혔다.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은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치료제 후보로 극찬한 약이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그 효능에 의문을 제기하고 있으며 부작용을 주의해야 한다고 경고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주치의가 권한 것은 아니지만 자신이 복용을 원했다고 말했다.

그는 "나는 그것이 좋다고 생각해서 먹기 시작했다"면서 "여러가지 좋은 이야기를 들었다"고 말했다.

말라리아 치료제 하이드록시클로로퀸
말라리아 치료제 하이드록시클로로퀸

[AP=연합뉴스 자료사진]

prett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