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배우자에게 가장 자주 하는·듣고 싶은 말 1위는 '사랑해'

송고시간2020-05-20 15:3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경남경찰, 가정의 달·부부의 날 맞아 '부부 초심찾기 캠페인'

가정의 달·부부의 날 캠페인
가정의 달·부부의 날 캠페인

[경남지방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배우자를 위해 가장 자주 하는 말과 가장 듣고 싶은 말은 '사랑해'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남지방경찰청은 가정의 달과 부부의 날을 맞아 '부부 초심찾기 온라인 캠페인'을 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캠페인은 서로 바쁘게 사는 부부간 소통의 장을 마련해 사랑을 확인하고 가정폭력을 예방하자는 취지로 지난 4일부터 12일 동안 진행돼 도민 626명이 참여했다.

조사 결과 배우자를 위해 자주 하는 말 1위는 '사랑해'(32.7%)였으며 다음으로 '수고했어, 고생했어'(15%), '여보'와 같은 호칭(12.8%) 등의 순이었다.

사랑하는 배우자에게 가장 듣고 싶은 말 1위도 '사랑해'(41.2%)였으며 '고마워'(15.3%), '수고했어, 고생했어'(13.4%) 등이었다.

또 기혼자의 40% 이상이 배우자로부터 애정이 담긴 따뜻한 말 한마디를 듣길 원했다.

진정무 경남경찰청장은 "바쁜 생활 속에서 사랑하는 배우자를 위해 따뜻한 말 한마디를 실천하며 가족의 소중함을 생각하는 시간이 늘어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home122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