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코로나19 확진 소방관의 간호사 아내도 감염…5살 아들은 음성

송고시간2020-05-23 10:32

댓글
부천 119안전센터까지 확산한 코로나19
부천 119안전센터까지 확산한 코로나19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포=연합뉴스) 손현규 기자 = 경기 김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30대 소방관의 간호사 아내도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김포시는 장기동에 거주하는 부천소방서 소속 A(36) 소방장의 아내 B(39)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다행히 A 소방장의 아들 C(5)군은 검체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이 나왔다.

간호사로 병원에서 근무하는 B씨는 전날 A 소방장이 확진 판정을 받자 자가격리 후 검체 검사를 받았다.

A 소방장은 지난 21일 지역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22일 병원으로 옮겨졌다.

방역 당국은 A 소방장 부부의 동선과 접촉자를 추가로 확인하는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부천소방서는 22일 A 소방장의 근무지인 신상119안전센터를 폐쇄하고 이 센터 근무자 7명을 자가격리했다.

김포 지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이날 오전 현재 20명으로 늘었다.

s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