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명숙, '정치자금 수수 결백' 입장 재확인

송고시간2020-05-23 14:3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헌화하는 한명숙 전 국무총리
헌화하는 한명숙 전 국무총리

(서울=연합뉴스) 한명숙 전 국무총리가 23일 오전 경남 김해시 봉하마을에서 열린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1주기 추도식에서 헌화하고 있다. 2020.5.23 [노무현 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김해=연합뉴스) 이보배 홍규빈 기자 = 한명숙 전 국무총리가 23일 대법원의 유죄 판결이 난 불법 정치자금 수수 사건과 관련해 결백하다는 입장을 재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 전 총리는 이날 경남 김해 봉하마을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사저에서 권양숙 여사 등과 오찬을 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더불어민주당 강훈식 수석대변인이 전했다.

강 수석대변인은 "처음부터 지금까지 본인이 결백하다는 취지의 말씀이 있었다"고 밝혔다.

민주당을 중심으로 재조사론이 나오는 것과 관련해선 "별다르게 대응에 대한 얘기는 없었다"면서도 "지금 일어나는 일들에 대해 신중을 기하는, 깊이 있게 보는 것 같은 느낌은 많이 있었다"고 전했다.

bob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