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원행스님 "부처님오신날 기념식 열게 돼 국민께 감사"

송고시간2020-05-26 10:5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26일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은 온 대한민국이 함께 만들어 낸 것으로 국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원행스님은 30일 열리는 부처님오신날 기념행사인 봉축법요식에 앞서 낸 봉축사에서 "코로나 19 위기 속에 봉축법요식이 원만히 봉행되는 것은 정부와 헌신적인 의료진, 불편을 기꺼이 감수한 국민 덕분"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불교계는 코로나 19 사태가 지속하자 4월 30일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을 한 달 뒤인 5월 30일로 미루고 코로나 19 극복 기도에 들어간 바 있다. 매년 봉축법요식에 앞서 열어온 연등회도 취소했다.

원행스님은 "이 세상은 나와 무관한 세계가 아니라 모두가 하나의 인드라망으로 연결되어 있고 나에 의해 매순간 새롭게 창조된다"며 "우리 스스로 부처님처럼 마음 쓰고, 말하고, 행동하면 온 세상이 부처님으로 가득한 화엄 세계가 성취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백만 명의 원력보살이 전국 방방곡곡에서 제각각 자기 색깔과 향기로 부처님 법을 꽃피우는 화엄불국토를 만들어 가자"며 "국민 여러분과 불자님들께 부처님의 자비광명이 늘 충만하기를 기원한다"고 바랐다.

부처님오신날 봉축법요식은 30일 오전 10시 전국 사찰에서 봉행된다.

eddi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