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케이뱅크 최대주주' 앞둔 비씨카드 회사채 1천억원 발행

송고시간2020-05-26 19:3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17년만에 발행…지분 인수자금 조달 등 목적인 듯

BC카드 사옥
BC카드 사옥

[BC카드 제공]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 유상증자에 참여해 최대주주가 될 예정인 비씨카드가 17년만에 회사채를 발행한다.

비씨카드 관계자는 "다음달 3년 만기 회사채 1천억원어치를 발행할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신용등급은 회사채 신용등급 중 두번째로 높은 'AA+' 등급이다.

비씨카드의 회사채 발행은 2003년 이후 17년만인 데다 케이뱅크 지분 인수를 앞두고 이뤄진다는 점에 업계는 주목한다.

비씨카드는 케이뱅크의 유상증자에 참여하는 방식으로 지분 34%를 인수할 계획이다.

시장에서는 비씨카드가 케이뱅크 지분 인수 등에 필요한 자금을 회사채 발행으로 조달하려는 것으로 보고 있다.

비씨카드는 그러나 회사채 발행은 케이뱅크 지분 인수와 직접 관련이 없으며, 운영자금 확보를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비씨카드 관계자는 "회사채 발행은 케이뱅크 지분 인수계획 발표 전부터 추진된 사안"이라며, "케이뱅크 지분 인수는 앞서 밝힌대로 마스터카드 지분 매각으로 조달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tre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