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구리 갈매동 거주 일가족 5명 코로나19 확진(종합)

송고시간2020-05-26 22:24

댓글

(구리=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 구리시는 갈매동에 사는 A(38·남)씨 등 일가족 5명이 2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서울 중랑구에서, 오후에는 A씨의 부인과 자녀, 장인과 장모 등 4명은 구리시에서 각각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1일부터 발열 등 증상이 나타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25일 출근했다가 증상이 심해져 서울의료원에서 진단 검사를 받으며 이날 확진 통보를 받고 성남 국군수도병원으로 이송됐다.

보건당국은 즉시 A씨의 가족 7명을 자가격리 조치하고 진단 검사를 진행했으며 이 중 4명도 확진돼 국가지정병원으로 이송됐다.

또 다른 자녀 1명은 음성으로 판정됐다.

처남과 처형은 직장이 있는 서울에서 진단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A씨의 처가 식구는 따로 살고 있으나 일이 있어 지난달 말부터 A씨의 집에서 함께 지낸 것으로 파악됐다.

보건당국은 이들의 동선과 감염 경로를 파악하는 등 역학 조사를 벌이고 있다.

또 A씨의 자녀가 다니는 어린이집을 폐쇄하고 소독했다.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kyo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