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소화전 수압으로 상수도관 물때 씻는다…부산시 시범사업

송고시간2020-05-28 08:0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교통통제·도로 굴착없이 가능해 시민 불편 최소화

소화전 활용 상수도관 세척
소화전 활용 상수도관 세척

[부산시 제공]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시 상수도사업본부가 기존 소화전을 활용해 상수도관 세관·세척 시범사업에 나선다.

상수도사업본부는 29일 오후 2시 강서구 대저2동 도도본리 마을에서 기존 수도시설인 소화전을 이용해 상수도관 내부 물때와 침전물 등 불순물을 제거하는 시범사업을 선보인다고 28일 밝혔다.

시범사업 대상지는 강서구 대저2동 관말 지점 1.3㎞ 구간이다.

이곳에 설치된 소화전에 압축공기와 물을 혼합 주입하는 방식으로 상수도관을 세척한다.

부산시 상수도관 세척 시범사업 대상지역
부산시 상수도관 세척 시범사업 대상지역

[부산시 제공]

지금까지 상수도관 내부 물때(슬라임)와 침전물 등을 제거하기 위해서는 별도 작업구를 설치해야 했다.

이 경우 교통통제와 도로 굴착 등을 해야하기 때문에 시민 불편이 불가피했다.

이근희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는 새로운 세관·세척 기술을 검토한 끝에 소화전을 이용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올 하반기 부산시 전역 상수관로를 상대로 노후 진단을 거쳐 세척이 필요한 대상 관로를 파악하고 스마트관망 시스템을 기반으로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을 공급에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cch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