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김슬아 마켓컬리 대표 "방역 불가능한 상품 전량 폐기"

송고시간2020-05-28 08:3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확진자 발생 후 사과문 발송…"진행상황 투명하게 전달"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김슬아 마켓컬리 대표는 서울 장지동 물류센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 "(확진자가 근무한) 상온1센터 재고 중 방역이 불가능한 상품을 전량 폐기하고, 센터 운영을 재개할 때까지 상온 상품 판매를 중단하겠다"라고 밝혔다.

28일 마켓컬리 운영사 컬리에 따르면 김 대표는 전날 고객들에게 발송한 '고객님께 드리는 말씀'에서 "컬리를 애용해주신 고객께 현재 상황과 대응계획에 대해 자세히 말씀드리고자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김 대표는 "다른 센터 경우에도 28일 오전까지 선택적으로 방역을 완료할 예정"이라면서 "코로나19가 안정되는 시점까지 방역 점검 주기를 절반으로 단축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질병관리본부와 전문가들은 상품을 통한 코로나19의 전파 가능성이 희박하다고 밝히고 있다"면서 "고객이 우려하는 부분과 관련해선 모든 진행 상황을 숨기지 않고 투명하게 전달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쿠팡 부천물류센터에 이어 마켓컬리 물류센터 근무자도 27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확진자는 지난 24일 서울 장지동 상온1센터 물류센터에 출근한 일용직 근무자다. 마켓컬리는 상온1센터를 전면 폐쇄하고, 센터 직원 전원을 자가격리 조치했다.

5월 20일 오후 서울 강남구 드림플러스 강남점에서 열린 글로벌 스타트업 페스티벌 '컴업 2020' 조직위 출범식에서 공동 조직위원장 김슬아 컬리 대표가 행사 추진방향을 발표하는 모습[연합뉴스 자료사진]

5월 20일 오후 서울 강남구 드림플러스 강남점에서 열린 글로벌 스타트업 페스티벌 '컴업 2020' 조직위 출범식에서 공동 조직위원장 김슬아 컬리 대표가 행사 추진방향을 발표하는 모습[연합뉴스 자료사진]

viv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