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이낙연 "고용보험 확대, 올 정기국회 안 넘겨야"(종합)

송고시간2020-05-28 16:0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목 축이는 이낙연 코로나19 국난극복위원장
목 축이는 이낙연 코로나19 국난극복위원장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코로나19 국난극복위원장이 2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비상경제대책본부 일자리 고용 태스크포스(TF)토론회에서 음료를 마시고 있다. 2020.5.28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은 "고용보험 확대 등 사회안전망 확충 과제를 올 정기국회 이후로 넘길 수 없다는 각오로 임하겠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28일 영등포구 한국노동조합총연맹(한국노총) 사무실에서 열린 '노동존중실천 국회의원 당선자 간담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은 고용 취약계층을 먼저 공격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위원장은 "통계를 보면 일용직·임시직 근로자들, 여성, 청년들이 일자리를 많이 잃고 있다"며 "앞으로 더 심해질 상황을 막기 위해서 일자리를 잃거나 쉬게 된 노동자를 도와야 한다"고 했다.

이어 "해고 억제와 고용 유지가 필요한데 이미 노사정 사회적 대화를 시작했다"며 "서로 상생하는 최고의 타협이 이뤄지고 실현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 위원장은 "일자리도 만들어내야 한다"며 "한국판 뉴딜도 일자리 창출에 주안점을 두고, 3차 추가경정예산안에 사업비 일부가 반영돼 있다. 여야가 3차 추경을 하루라도 빨리 처리해서 고용자, 노동자의 고통을 덜어드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완주 의원은 간담회 참석 후 페이스북을 통해 "전국민 고용보험 적용 등 21대 국회에서 해결해야 할 노동현안이 산적해 있다"며 "모든 사람의 일할 권리, 안전하고 차별없이 일할 권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 위원장을 비롯해 김주영·한정애·김경협 등 당선인 40명이 참여했다.

앞서 민주당과 한국노총은 4·15 총선을 앞둔 지난 3월 노동존중사회 실현을 위한 '노동부문 5대 비전·20대 공동약속'을 실천하고자 모든 분야에서 연대하기로 협약했다.

이후 한국노총은 이 위원장을 비롯해 민주당 총선 후보 66명을 '노동존중 실천단 국회의원 후보'로 위촉하고 공식 지지를 선언했다. 이중 52명이 당선됐다.

bob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