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日 긴급사태 해제로 각료 전원 참석 각의 내일 재개

송고시간2020-05-28 14:3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회의실 환기·마스크 착용·손 소독 등 대책 강구"

각의 주재하는 아베 총리
각의 주재하는 아베 총리

[도쿄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2019.12.23 photo@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일본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긴급사태 전면 해제에 따라 오는 29일부터 각료 전원이 참석하는 각의(閣議·우리의 국무회의 격)를 재개하기로 했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28일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밝혔다.

통상 주 2회 열리는 일본의 각의는 지난달 7일 도쿄도(東京都) 등 7개 도부현(都府縣)에 긴급사태가 선언된 이후 각료들이 각의서를 회람하는 방식, 혹은 화상 회의 방식으로 진행됐다.

스가 장관은 "당분간은 각료 전원이 출석하는 각의를 원칙적으로 주 1회 연다"며 "일정 시간마다 (회의실) 공기를 완전히 교체하고, 마스크를 착용하며, 알코올 손가락 소독과 테이블·의자 소독 등 감염증 대책을 강구한 뒤 개최한다"고 설명했다.

일본 정부는 지난 25일 코로나19 긴급사태를 전면 해제했다. (취재보조: 데라사키 유카 통신원)

hoj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