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정부 "6월 1일까지 총 32개 물류센터 긴급 현장 점검"

송고시간2020-05-29 12:0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날 3개 센터 점검…물류시설 세부 방역지침 오늘 발표

물류센터 코로나19 확산 (CG)
물류센터 코로나19 확산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경기도 부천 쿠팡물류센터 집단감염 여파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잇따르는 가운데 정부가 유통물류센터에 대한 긴급 현장 점검에 착수했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총괄조정관은 29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28일 긴급 유통업계 방역 회의를 열어 신속한 현장 점검 협조를 요청하고 3개 유통물류센터에 대한 긴급현장 점검을 실시했다"며 "6월 1일까지 총 32개 센터를 대상으로 긴급 점검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중대본에 따르면 자체적 물류센터를 가진 유통기업 중 점검 대상이 된 업체는 총 3곳이다. 이들 기업은 전국에 35곳의 물류센터를 운영 중이다.

정부 관계자는 "어제 3개 부처가 쿠팡 천안 물류센터 1곳, 마켓컬리 송파 물류센터 2곳을 점검했다"며 "구체적인 점검 내용은 다른 곳까지 전수조사한 뒤 종합적으로 이야기할 부분"이라고 말했다.

이미 폐쇄된 부천, 고양 등 3곳의 물류센터는 전날 점검 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다.

합동 점검 때는 생활 속 거리 두기 지침을 비롯한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꼼꼼히 살핀다. 특히 '아프면 출근하지 않기', '방역·모니터링 책임자 지정', '거리 유지가 어려운 경우 마스크 착용' 등의 방역수칙이 잘 지켜지는지를 중점 점검한다고 중대본은 밝혔다.

또 점검 결과 미진한 사항은 신속히 개선·보완하고 업계와 협력을 통해 유통물류센터 환경에 맞는 방역 강화방안을 시행할 방침이다.

김 1총괄조정관은 "관계부처, 방역당국과 협의를 거쳐 물류시설 세부 방역지침을 오늘 중 마련해 방역 관리를 보다 철저히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kih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