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쿠팡 물류센터 확진자와 10분 대화한 수원 50대 여성확진(종합)

송고시간2020-05-29 18:1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프라자 건물에서 김밥·우유 등 간식판매…접촉자 다수 발생 우려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수원시는 29일 50대 여성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수원시 선별진료소
수원시 선별진료소

[수원시 제공]

영통구 영통1동 신명한국아파트에 거주하는 A(수원 56번 환자)씨는 지난 22일 지인 관계인 서울 구로구 38번 환자인 40대 여성(쿠팡 부천물류센터 직원·5월 26일 확진)과 접촉하면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수원시는 구로구 38번 환자가 22일 오후 3시 20분 인계동 소재 건물 앞 도로에서 자동차에 탄 채 창문 너머로 A씨와 10분가량 대화를 나눈 것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구로구 38번 환자는 마스크를 쓰지 않았고, 수원 56번 환자는 마스크를 착용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구로구 38번 환자의 접촉자로 통보받고 지난 28일 팔달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으며, 29일 확진된 뒤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에 이송됐다.

수원시 보건당국은 A씨가 인계동의 D프라자 건물에서 김밥, 우유, 달걀 등 간식을 판매하는 업무 특성상 다수의 사람과 접촉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 접촉자 파악에 나섰다.

D프라자 관리사무소는 지난 26∼28일 A씨와 접촉했거나 간식을 구매한 사람 가운데 유증상자는 수원시 팔달구보건소(☎031-228-7074)로 연락해달라는 안내문을 게시했다.

hedgeho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