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천 부평 50대 목사 코로나19 확진…감염경로 조사 중

송고시간2020-05-31 15:1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검체 채취 받는 여의도 시민들
검체 채취 받는 여의도 시민들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31일 오후 서울 여의도 자매근린공원에 마련된 코로나19 워킹스루 방식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체 채취를 받고 있다. 2020.5.31 ondol@yna.co.kr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시는 부평구 모 교회 목사인 A(57·여)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31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8일 발열·근육통 증상을 느낀 뒤 30일 부평구보건소에서 검체검사를 한 결과,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아 인천의료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인천시는 A씨의 가족을 대상으로 검체 검사를 시행하고 자가격리하도록 했으며, A씨의 정확한 감염 경로를 파악하기 위해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이로써 인천 코로나19 확진 환자는 209명으로 늘어났다.

iny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