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평택 미군기지 소속 20대 여성 미군 코로나19 확진

송고시간2020-05-31 20:0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평택=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경기 평택 미군기지 소속 20대 여성 미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발열체크하는 주한미군
발열체크하는 주한미군

[주한미군 사령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평택시는 31일 오산공군기지(K-55) 소속 미국 국적 20대 군인인 A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후 미군 부대 버스를 이용해 부대로 이동했으며, 도착 직후 검사를 받고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평택시 관계자는 "A씨는 입국 후 미군 기지 내 시설에서 격리돼 있다가 치료 시설로 옮겨져 평택지역 동선이나 접촉자는 없다"고 말했다.

이로써 평택지역 내 감염자 수는 52명으로 늘었다.

goal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