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현대차 코나 생산 이틀 중단 예고…코로나19에 휴업 반복

송고시간2020-06-01 15:47

댓글
현대차 울산 수출 선적부두
현대차 울산 수출 선적부두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현대자동차 코나 생산이 이틀간 중단된다.

현대차는 울산1공장 코나, 벨로스터 생산라인이 이달 5일과 8일 휴업한다고 1일 밝혔다.

현대차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해외 영업점이 문을 닫는 등 세계 판매망이 어려움에 직면하면서 수시로 휴업을 단행하고 있다.

당장 이날부터 5일까지 포터 생산라인이 멈추고, 오는 11∼12일은 베뉴와 아이오닉 생산라인이 가동을 중단한다.

지난달에도 아반떼, 베뉴, i30, 투싼, 포터 등 생산라인이 각각 수일간 휴업했다.

휴업이 반복되면서 협력업체 불안감도 커지고 있다.

현대차 협력업체는 1차 밴더만 360여 개에 이른다.

한 업계 관계자는 "협력업체 가동률이 코로나19 이전과 비교하면 30% 이상 줄어든 것으로 보인다"며 "일부 업체는 순환 휴직 등으로 버티고 있으나 장기화하면 권고 퇴직 시행 등이 불가피할 것 같다"고 말했다.

cant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