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스마트기기로 소외계층 학생 돕는다…과학기술 나눔운동 출범

송고시간2020-06-02 10:0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전교육청서 발대식 개최…유은혜 부총리·최기영 장관 참석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교육부는 2일 과학기술특별봉사단이 대전광역시교육청에서 '과학기술 나눔운동' 발대식을 하고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발대식에는 유은혜 부총리와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 한국과학기술한림원장을 포함해 봉사단에 참가하는 기관 대표 2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과학기술 나눔 운동 경과보고와 취지문 낭독, 기관에서 기부한 스마트기기와 멘토링 바우처 전달 등 순서로 진행됐다.

과학기술특별봉사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지난 3월 20일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과총)를 중심으로 과학기술 관계 기관이 만든 단체다.

이 단체는 '과학기술 나눔운동'을 통해 디지털 소외계층의 학습권을 보장하고 정보격차를 해소하는 데 기여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정부출연연구기관, 과학기술특성화대학 등 기관들이 사용하지 않는 PC, 노트북, 스마트패드 등 스마트기기를 소외계층 학생들에게 기부하고, 과학기술특성화대학 재학생 1천여명은 재능기부로 학습에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을 돕는다.

스마트 기기 나눔운동에 참여하려는 기관은 나눔 플랫폼 홈페이지(http://sr.kofst.or.kr)에서 기부할 스마트기기를 등록할 수 있다. 희망 학교가 스마트기기를 신청하면 매칭해 지원한다.

이우일 과총 회장은 나눔운동 취지문에서 "과학기술 나눔운동은 과학기술계가 시대적 요구와 역할에 부응하는 사이언스 오블리주의 실천"이라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과학기술계가 사회적 책무를 이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연합뉴스TV 제공]

jung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