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충주 동량·산척면에 매미나방 기승…27ha 긴급 방제

송고시간2020-06-02 12:2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충주=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충북 충주의 산림지역에서 돌발해충인 매미나방(일명 집시나방) 애벌레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2일 충주시에 따르면 지난달 말 기준 동량면 대전리(13ha), 산척면 영덕리(10ha), 엄정면(1ha) 등 27ha에서 매미나방 애벌레가 대거 발견됐다.

송충이와 흡사한 생김새의 애벌레들은 떼를 지어 참나무류의 잎과 줄기를 갉아 먹으며 피해를 주고 있다.

충주에서 매미나방이 대규모로 발생한 것은 유례없던 일이다.

연막소독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막소독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시는 지난 겨울 따뜻한 날씨 속에 매미나방 애벌레가 폭발적으로 부화한 것으로 보고 성충이 되기 전에 개체 수를 최대한 줄이기 위해 산림 병해충 방제단 등 30여명을 동원해 긴급 방제 작업을 벌이고 있다.

시는 연막소독 장비가 닿지 않는 곳은 드론을 이용해 약제를 뿌릴 계획이다.

애벌레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애벌레 [충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광수 충주시 산림녹지과장은 "집중 방제 작업과 관련해 인근 양봉 농가, 친환경 작물 재배 농가, 인삼밭 경작 농가는 양해와 협조를 해 달라"고 당부했다.

jcpar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