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부천 거주 인천 개척교회 코로나19 확진자 가족 3명 감염(종합)

송고시간2020-06-02 14:0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천 한 교회서 코로나19 집단 확진
인천 한 교회서 코로나19 집단 확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인천 부평구 개척교회 집회에 참석했던 목사·신도들이 잇따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는 가운데 경기 부천에 거주하는 이 교회 집회 참석자의 가족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부천시는 인천 부평구 51번 확진자이자 목사인 A(53·여)씨의 가족 3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소사본동에 거주하는 이들은 A씨의 남편과 자녀들로 A씨와 밀접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방역 당국은 설명했다.

지난달 28일 인천 부평구 개척교회 집회에 참석했던 A씨는 이 교회가 아닌 다른 교회의 목사인 것으로 알려졌다.

방역 당국은 역학조사를 하며 이들 확진자의 동선과 접촉자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부천시 관계자는 "(집단 감염이 발생한) 쿠팡 부천 물류센터 확진자 중에도 교회 예배에 참석한 분들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며 "해당 교회가 집단 감염이 발생한 인천 개척교회인지 여부는 역학조사가 좀 더 진행돼야 알 수 있다"고 말했다.

부천지역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이날 오후 1시 기준 123명으로 늘었다.

tomatoyo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