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완도 명사십리, 안전·환경해수욕장 '블루플래그' 재인증

송고시간2020-06-02 15:1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내 인증은 유일…해양치유와 여가 휴양의 최적지 명성 이어가

명사십리 전경
명사십리 전경

[완도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완도=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전남 완도 신지명사십리해수욕장이 2년 연속으로 블루플래그 인증을 획득했다.

완도군은 2일 완도군청에서 환경교육재단(FEE) 국내 본부인 FEE 코리아(KOREA)로부터 블루플래그 인증서를 전달받았다.

블루플래그 인증이란 덴마크 코펜하겐에 위치한 FEE가 안전, 환경교육, 수질, 주변 환경 등 4개 분야 29개 평가 항목과 137개의 요구 사항을 모두 충족하는 해수욕장에 부여하고 있다.

1985년 유럽에서 시작해 2001년 전 세계적으로 확대되면서 현재 50개국 해수욕장과 마리나가 인증을 취득했다.

신지명사십리해수욕장은 2019년 국내에서 유일하게 인증을 획득했다.

군은 트래킹 코스로 인기가 많은 약 3km의 데크 로드도 깔끔하고 안전하게 정비했다.

장애인과 어린이, 노약자 등 관광 약자들이 물가에 쉽고 편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친환경 야자 매트도 설치했다.

명사십리해변은 피서철 단순한 물놀이 공간을 넘어 치유의 공간으로 거듭나 해수 풀장, 노르딕워킹, 해변 필라테스 등 해양치유 프로그램도 추진하고 있다.

아름드리 해송 숲에 각종 운동 기구를 설치했으며 올여름 전국 몸짱들이 즐겨 찾는 머슬비치(Muscle Beach)로 운영한다.

해수욕장 운영 기간 쿨(COOL) 콘서트와 보디빌딩 대회를 개최하는 등 문화와 휴양을 즐길 수 있는 최적의 해변으로 운영한다.

건강 포장마차도 한시적으로 운영하는 등 건강하고 다양한 먹거리 욕구 충족으로 휴양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명사십리 해수욕장이 2년 연속 블루플래그 인증을 획득한 것은 국내 최고 휴양지의 명성을 증명하고 2021 완도 방문의 해 추진을 앞두고 거둔 쾌거"라고 말했다.

이어 "신지명사십리해수욕장을 사계절 방문객이 찾아오는 국내 최고의 여가 휴양과 해양치유의 중심지로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chog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