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천시, 종교시설·물류센터 등에 방역수칙 준수 조치 발령(종합)

송고시간2020-06-02 21:23

댓글

장례식장·예식장·노인요양시설 등도 대상…"위반 시 벌금 등 벌칙"

확진자 집단 발생한 인천 부평구 모 교회
확진자 집단 발생한 인천 부평구 모 교회

(인천=연합뉴스) 윤태현 기자 = 인천지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는 2일 오후 확진자가 발생한 인천시 부평구 모 교회에 적막감이 흐르고 있다. 2020.6.2 tomatoyoon@yna.co.kr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인천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역 다중이용시설에 운영자제 권고와 방역수칙 준수 조치를 발령한다고 2일 밝혔다.

대상시설은 종교시설·장례식장·예식장·콜센터·물류센터·노인요양시설 등 6개 유형이다.

인천에 있는 이들 유형의 시설 숫자는 종교시설 4천234곳, 장례식장 35곳, 예식장 36곳, 콜센터 60곳, 물류센터 110곳, 노인요양시설 407곳 등이다.

인천시는 쿠팡 부천 물류센터, 인천 개척교회 모임, 부천 뷔페식당 등을 통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하자 긴급조치를 내렸다. 적용 기간은 이날부터 이달 14일까지다.

방역수칙 준수 조치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른 일종의 행정 명령으로 미준수 때 벌금을 부과할 수 있다.

인천시와 기초자치단체들은 이들 시설을 대상으로 방역지침과 함께 위반 시 받게 되는 벌칙 등을 안내할 계획이다.

또 현장 점검을 벌여 조치 위반 사실이 확인되면 고발하고,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손해배상도 청구할 예정이다.

이들 시설 이용자가 공통으로 지켜야 하는 방역수칙은 이용자 간 거리 두기, 손 씻거나 소독하기, 마스크 착용 등이다.

시설 운영자는 방역 협력체계 구축, 종사자 의심 증상 발현 시 퇴근 조치, 주기적으로 환기하기 등 방역수칙을 지켜야 한다.

인천시 관계자는 "최근 밀집도가 높은 일터나 대면 접촉이 많은 환경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했다"며 "고위험 다중이용시설에서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대응 체계를 정착 시켜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하겠다"고 말했다.

ho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