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북한매체 "일본의 수출규제 철회 거부는 오만성의 발로"

송고시간2020-06-02 22:17

댓글

남한 향해서도 "일본 오만방자함은 남조선 비굴함과도 관련" 타박

수출규제 vs 징용공 판결(CG)
수출규제 vs 징용공 판결(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북한 매체가 2일 일본 정부의 대한국 수출규제 철회 거부에 대해 "남조선 당국을 손아래로 보는 오만성의 발로"라고 비판했다.

북한의 대외용 주간지인 통일신보는 이날 '간특하고 오만무례한 무리' 제목의 기사에서 "일본의 경제제재는 아베 패당이 남조선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 판결에 대한 보복으로 취한 파렴치하고 날강도적인 망동"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매체는 일제가 840만여명의 조선인 청장년을 강제연행해 노예노동을 강요했다며 "일본 반동들은 사죄와 배상은커녕 과거사 문제는 이미 해결됐다고 떠벌리는가 하면 조선 민족의 신성한 영토인 독도가 저들 땅이라고 생떼를 쓰는 등 오만무례한 태도로 나오고 있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우리 민족에게 천추만대를 두고 씻지 못할 반인륜적 범죄를 감행한 일본 반동들이 날로 오만방자하게 놀아대는 것은 남조선 당국의 비굴한 태도와도 관련돼 있다"면서 남한의 저자세를 지적했다.

한국 정부는 그동안 잠정 정지했던 일본의 반도체 소재 3개 품목 수출규제에 대한 세계무역기구(WTO) 분쟁 해결 절차를 재개하기로 했다고 이날 발표했다.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해 지난달 말까지 입장을 밝히라는 요구에 일본이 끝내 응하지 않은 데 따른 결정이다.

air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