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코로나19로 피부·건강 더 챙긴다…CJ올리브영 "토너매출 60%↑"

송고시간2020-06-03 09:5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피부나 건강을 기본부터 관리하려는 트렌드가 확산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CJ올리브영은 지난달 29일부터 오는 4일까지 진행되는 정기세일 '올영세일'의 매출을 중간 집계한 결과 토너 매출이 작년 동기 대비 60% 급증했다고 3일 밝혔다.

토너는 세안 후 피부 결을 정돈하고, 수분을 공급해주는 기초 화장품이다. 토너는 코로나19에 따른 마스크 착용으로 민감해진 피부를 진정시키는 역할을 한다.

유산균, 비타민 등 기초 건강 관리를 위한 건강식품 구매도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65% 증가했다.

특히 이른바 먹는 화장품으로 알려진 이너뷰티 제품 매출은 14배나 늘었다.

피로 해소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진 입욕제는 90%, 마사지·안마용품은 30% 판매가 늘었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고객들이 나를 위한 보상이나 투자에 집중하는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올영세일'
'올영세일'

[올리브영 제공. 재판매·DB 금지]

viv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