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다시 오르는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하루 만에 전석 매진

송고시간2020-06-04 11:2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립극단 대표작…25일부터 한달여간 명동예술극장

연극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
연극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

[국립극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양정우 기자 = 국립극단 대표 레퍼토리인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이 티켓 오픈 하루 만에 전석 매진 기록을 썼다.

4일 국립극단에 따르면 올해 창단 70주년을 맞는 국립극단은 모든 연극 작품을 대상으로 '가장 보고 싶은 연극' 설문조사를 실시했고,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은 이 압도적 표차로 1위를 차지했다.

이 작품은 중국 고전을 원작으로, 고선웅이 연출과 각색을 맡았다. 2015년 초연 당시 동아연극상, 대한민국연극대상 등 각종 상을 휩쓸며 예술성과 대중성을 모두 갖췄다는 평을 받았다.

극단 측은 설문조사 결과를 받아들여 창단 70주년 기념 공연으로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을 편성하고 오는 25일부터 다음 달 26일까지 명동예술극장에 올리기로 했다.

3일 오후 2시부터 해당 작품의 티켓 예매가 시작됐는데, 단 하루 만에 28회차 공연 전석이 매진됐다. 온라인 예매가 한꺼번에 몰리다 보니 극단 홈페이지가 한때 마비되기도 했다.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은 초연 이후 네 번째 무대다. 올해는 초연부터 무대에 올랐던 배우들과 함께 '조씨고아'역에 홍사빈, '한궐'역에 김정호가 더블 캐스팅돼 새로운 매력을 관객들에게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문의 ☎ 1644-2003

eddi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