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10댓글페이지로 이동

롯데월드 방문 확진자는 고3…"학생·교직원 600명 전수조사"

송고시간2020-06-07 18:01

댓글10댓글페이지로 이동
롯데월드,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에 조기 영업 종료
롯데월드,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에 조기 영업 종료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서울 송파 잠실 롯데월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방문 사실을 확인하고 7일 영업을 조기 종료했다. 사진은 이날 롯데월드를 지나가는 시민. 2020.6.7 mjkang@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 중랑구의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이 잠실 롯데월드를 방문한 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그에 앞서 학교에서 150명과 접촉한 것으로 나타나 당국이 조치에 나섰다.

중랑구는 7일 관내 21번 확진자(19세 여성, 묵1동)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구는 "21번 확진자는 원묵고 3학년 학생"이라며 "원묵고는 오는 8∼10일 전학년 온라인 수업으로 전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확진 학생과 접촉한 동급 학생, 교사, 밀접 접촉자 등 150명에 대해 검사를 실시한다"며 "해당자에 대해서는 학교 측에서 개별 문자를 발송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원묵고 학생·교직원 600명의 전수조사를 8일 학교 운동장 선별진료소에서 실시하고 결과는 9일 공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중랑구 21번 확진자는 지난 5일 낮 12시 13분부터 오후 9시까지 송파구 잠실 롯데월드에 머무른 것으로 조사됐다.

롯데월드는 7일 방문객을 퇴장시키고 영업을 종료한 다음 폐쇄회로(CC)TV 등으로 확진자의 세부 동선을 조사하고 있다.

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