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부산서 또 고독사…60대 남성 숨진 지 두달여 만 발견

송고시간2020-06-11 17:11

댓글

(부산=연합뉴스) 박성제 기자 = 부산에서 홀로 살던 60대 남성이 숨진 지 두 달여 만에 발견됐다.

10일 부산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9일 오전 9시 40분께 서구 한 주택에서 A(60)씨가 숨져 있는 것을 집주인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집주인은 이날 청소업체를 불러 A씨 집 앞에 쌓인 쓰레기 더미를 치우던 중 안방에 누워 숨져있는 A씨를 발견했다고 경찰에서 진술했다.

발견 당시 A씨 시신은 부패가 상당히 진행된 상태였다고 경찰은 전했다.

검안 결과 경찰은 A씨가 숨진 지 두 달가량 된 것으로 추정했다.

홀로 살아온 A씨는 평소 지병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망 원인을 밝히기 위해 A씨를 부검할 예정이다.

앞서 지난달 8일에도 부산 기장군 한 임대주택에서 B(60)씨가 숨진 지 상당한 시간이 흐른 뒤 발견됐다.

박민성 부산시의원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5월 8일까지 부산에서 발생한 고독사는 8건이었다.

psj19@yna.co.kr
(계속)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