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149댓글페이지로 이동

김제시의원 "동료 의원과 부적절 관계 인정…사퇴"

송고시간2020-06-12 19:13

댓글149댓글페이지로 이동
부적절한 관계(PG)
부적절한 관계(PG)

[제작 조혜인] 일러스트

(김제=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 김제시의원이 동료 의원과의 부적절한 관계를 인정하고 사퇴 의사를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소속인 A 시의원은 12일 김제시청에서 기자들과 만나 "항간에 떠돌던 소문은 사실"이라며 책임을 지기 위해 사퇴한다고 말했다.

그는 "공인으로서, 시의원 자격이 없다고 판단해 사퇴를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A 의원은 작년 말부터 동료 의원과의 염문설이 불거지며 물의를 빚어왔다.

doin10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