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9댓글페이지로 이동

고려인 수십명 도심서 집단 난투극…경찰 "조직적 싸움 추정"(종합)

송고시간2020-06-23 17:48

댓글9댓글페이지로 이동

골프채·야구방망이 마구 휘둘러, 시청 근처 놀란 시민신고 이어져

고려인 수십명 집단 난투극
고려인 수십명 집단 난투극

(김해=연합뉴스) 고려인 수십명이 지난 20일 오후 경남 김해시 한 주차장에서 집단 난투극을 벌이고 있다. 2020.6.23 [경남지방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image@yna.co.kr

(김해=연합뉴스) 김동민 박정헌 기자 = 경남 김해에서 구소련 국가 출신 고려인 수십 명이 집단 난투극을 벌여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3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후 10시 15분께 김해시 부원동 한 주차장 내에서 고려인 30여명이 두 패거리로 나뉘어 패싸움했다.

패싸움에는 골프채와 나무로 된 야구 방망이 등 위험한 둔기들이 사용됐다.

이 사건으로 키르기스스탄 국적 A(32)씨와 카자흐스탄 국적 B(29)씨가 중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중상자는 생명엔 지장이 없는 것으로 경찰은 확인했다.

이들은 난투극 시작 2분 만에 순찰 중인 경찰관에 의해 발각됐고, 일부는 현장에서 도주했다.

패싸움이 발생한 곳은 김해시청이 위치하고 유동인구가 많은 도심 한복판이어서 현장을 목격하고 놀란 시민의 경찰 신고가 이어졌다.

경찰은 현장에서 붙잡은 18명과 달아난 6명의 인적사항을 확보해 폭력 행위 등 혐의로 조사했다.

또 현장에서 확보한 폐쇄회로(CC)TV와 목격자 진술을 통해 달아난 일행을 추적하고 있다.

집단 난투극 가담자는 러시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등 구소련 국가 출신 고려인으로 확인됐다.

정상적으로 비자를 발급받아 합법적으로 국내에 체류한 것으로 파악됐다.

고려인 수십명 집단 난투극
고려인 수십명 집단 난투극

(김해=연합뉴스) 고려인 수십명이 지난 20일 오후 경남 김해시 한 주차장에서 집단 난투극을 벌이고 있다. 2020.6.23 [경남지방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image@yna.co.kr

경찰은 난투극 가담자 등록 주소지가 경남뿐 아니라 경기·충북·경북 등 다양하게 분포한 것으로 미뤄 우발적 싸움이 아닌 세력 다툼 등을 위해 조직적 싸운 것으로 보고 있다.

이들은 "당구 치러 왔다가 주차장에서 시비가 붙어 싸움이 발생한 것은 맞지만 난 싸움에 가담하지 않았다"며 혐의를 완강히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의 혐의가 구체화하면 폭행 등 관련 혐의를 적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home122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