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불법 소지 공기총으로 사냥개 쏜 경찰…경징계 처분

송고시간2020-06-23 12:19

댓글
전북지방경찰청 전경
전북지방경찰청 전경

[촬영 나보배]

(전주=연합뉴스) 나보배 기자 = 불법 소지한 총기로 사냥개를 쏜 경찰관이 경징계 처분을 받았다.

전북지방경찰청은 징계위원회를 열어 전북도내 한 경찰서 소속 A 경위에 대해 견책 처분을 내렸다고 23일 밝혔다.

A 경위는 지난 2월 15일 오후 2시께 임실의 한 밭에서 소지하고 있던 5.5㎜ 공기총으로 사냥개를 쏘다가 경찰에 적발됐다.

총탄이 사냥개 급소에 명중하지는 않았다.

이에 경찰은 총포·도검·화약류 등의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A 경위를 조사했다.

개인이 총기나 엽총을 소지하려면 주소지 관할 경찰서장 허가를 받아야 하지만 A 경위는 이를 지키지 않고 총기를 소지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A 경위는 조사에서 "밭에 들어온 사냥개를 쫓아내려고 했는데 갑자기 달려들어서 총을 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검찰이 A 경위에 기소유예 처분을 하면서 징계위원회를 열어 처분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war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