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남아공 코로나19 누적 확진 10만명 넘어서

송고시간2020-06-23 17:37

댓글
구직자들이 23일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남쪽 아이켄호프의 건설부지 밖에 서 있다.
구직자들이 23일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남쪽 아이켄호프의 건설부지 밖에 서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남아프리카공화국은 22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 누적 확진자가 10만명을 넘어서고 사망자는 2천명에 근접했다고 밝혔다.

남아공 보건부는 이날 "오늘부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10만1천590명에 도달했다"면서 사망자는 1천991명이라고 말했다.

단 치명률은 2%대이고 완치율은 52.6%이다.

남아공에서 가장 감염이 많은 곳은 웨스턴케이프주로 전체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아프리카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23일 오전 현재 대륙 전체 감염자는 31만5천410명이고 사망자는 8천334명이다.

이집트가 확진 5만6천809명, 사망 2천278명이고 나이지리아는 확진 2만919명, 사망 525명이다.

이밖에 가나는 확진 1만4천154명, 사망 85명 등이다.

마이클 라이언 세계보건기구(WHO) 긴급준비대응 사무차장은 22일 스위스 제네바 WHO본부에서 열린 화상 언론브리핑에서 "아프리카 상황은 뒤섞였다"면서 "일부 국가에선 최근 50% 이상 질병이 증가했고 다른 곳은 안정적이다. 일반적으로 아프리카에서 감염자 수가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sungji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