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엘리베이터 안 손 소독액 튀어 5살 여아 각막 화상

송고시간2020-06-26 18:3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승강기 안에 비치된 손 소독제
승강기 안에 비치된 손 소독제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대구에서 5살 여아가 엘리베이터 안에 있는 손 소독제를 사용하다가 소독액이 눈에 튀어 각막을 다치는 사고가 났다.

26일 달성군 등에 따르면 지난 21일 모 아파트 엘리베이터 안에서 A양이 손 소독제를 사용하려고 뚜껑을 누르는 순간 소독액이 눈에 튀었다.

눈이 따갑다고 호소한 A양은 아버지 도움을 받아 눈을 세척한 뒤 병원에서 검진받은 결과 각막에 화상을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실명 등 치명상을 입지는 않았지만 앞으로 치료받으면서 경과를 지켜봐야 하는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A양은 엘리베이터 안에 손 소독제가 비치된 높이와 키가 비슷해 소독액이 쉽게 눈에 튄 것으로 보인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손 소독제는 알코올 함유량이 많아 눈에 들어가면 위험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아이들 눈높이보다 낮은 곳에 두는 등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yongmi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