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찰, '대북전단' 박상학 소환 조사…피의자 신분

송고시간2020-06-30 10:53

댓글
피의자 소환된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
피의자 소환된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대북전단과 물자 등을 살포해온 탈북민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가 30일 서울 양천구 서울지방경찰청 수사계 별관에 오후 조사를 위해 도착해 조사 장소로 들어가고 있다. 서울지방경찰청 대북 전단·물자 살포 수사 태스크포스(TF)는 이날 오전 9시 20분부터 남북교류협력법 위반 등 사건의 피의자로 박 대표를 불러 조사 중이다. hih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성조 기자 = 대북전단 살포 활동을 해온 탈북민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가 30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지방경찰청 대북 전단·물자 살포 수사 태스크포스(TF)는 이날 오전 9시 30분께 박 대표를 남북교류협력법 위반 등 혐의 피의자로 불러 조사 중이다.

박 대표는 경찰과 조사 일정을 조율한 뒤 이날 출석하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조사받으러 들어가는 박상학 대표
조사받으러 들어가는 박상학 대표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대북전단과 물자 등을 살포해온 탈북민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가 30일 서울 양천구 서울지방경찰청 수사계 별관으로 조사를 받기 위해 들어가고 있다. 서울지방경찰청 대북 전단·물자 살포 수사 태스크포스(TF)는 이날 오전 9시 20분부터 남북교류협력법 위반 등 사건의 피의자로 박 대표를 불러 조사 중이다. hihong@yna.co.kr

경찰은 박 대표를 상대로 대북전단 살포와 관련한 사실관계 및 단체 활동자금 확보 방식 등 그간 제기된 의혹 전반을 확인할 방침이다.

경찰은 앞서 박 대표가 운영하는 자유북한운동연합과 그의 동생 박정오씨가 대표인 큰샘 사무실 등을 26일 압수수색했다.

또 탈북단체들이 대북전단과 쌀을 보낸 경기도 김포시·파주시·연천군과 인천시 강화군 등 접경지역 주민들을 상대로 현장 참고인 조사를 진행해왔다.

경찰은 이날 박씨를 상대로 한 조사 내용과 압수물 분석 결과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뒤 추가 소환 및 사법처리 여부 등을 결정할 방침이다.

xi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