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삼성전자, 업계 최대 용량 8TB SSD 메모리 출시(종합)

송고시간2020-07-01 10:4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15GB 고화질 4K 동영상 490편 저장 가능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삼성전자[005930]가 업계 최대 용량의 소비자용 4비트(QLC) 낸드플래시 SATA SSD, '870 QVO'를 출시했다.

이번 '870 QVO 시리즈'는 저장 용량을 기존의 2배인 8TB(테라바이트)까지 늘린 것이 특징이다. 이는 15GB 고화질 4K 영상을 490편까지 저장할 수 있는 최고 용량이다.

삼성전자 고용량 4비트 SSD '870 QVO'
삼성전자 고용량 4비트 SSD '870 QVO'

[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삼성측은 코로나19 시대에 재택근무와 온라인 수업, 온라인쇼핑, 게임 등 언택트(비대면) 수요 증가로 PC 성능 향상을 위해 하드디스크드라이브(HDD)를 SSD로 바꾸는 수요가 증가하면서 고용량 SSD를 출시했다고 설명했다.

'870 QVO 시리즈'는 8TB·4TB·2TB·1TB까지 총 4가지 모델로 나뉘며 지난달 30일 한국, 미국을 시작으로 독일, 중국 등 글로벌 40개국에 순차적으로 출시된다.

4비트(QLC) 낸드플래시는 1개의 셀(Cell) 당 4비트의 데이터를 저장할 수 있어 합리적인 가격에 고용량 스토리지를 구현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8년 업계 최초로 4비트(QLC) 낸드플래시에 기반한 '860 QVO'시리즈를 출시해 소비자용 고용량 SSD 시장을 빠르게 확대했다.

이번 '870 QVO 시리즈'는 용량을 두 배로 높인 것은 물론 속도도 SATA 인터페이스 한계에 근접할 정도로 향상시켜 고용량·고성능 컴퓨팅 환경을 원하는 소비자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한다.

인텔리전트 터보 라이트(Intelligent Turbo Write) 기술로 연속읽기, 쓰기 속도를 각각 560MB/s와 530MB/s로 향상시켰고, 임의 읽기 속도도 98K IOPS(Input/Output Operations Per Second)로 기존대비 13% 높여 더 빠른 부팅과 멀티태스킹, 게이밍에 최적화된 컴퓨팅 환경을 구현할 수 있다.

8TB 모델의 경우 최대 2천880TB의 총 쓰기 가능 용량(TBW)을 제공하고 보증기간은 최대 3년이다.

1∼8TB 모델의 가격은 129.99달러부터 최고 899.99달러 선이다.

전자업계는 코로나19 언택트 시장이 커지면서 앞으로 SSD 수요가 계속해서 증가할 것으로 보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옴디아는 올해 글로벌 SSD 시장규모는 326억달러로 지난해 대비 41% 성장하고, 이중 소비자용 SSD 시장은 161억달러로 54%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전자업계의 한 관계자는 "상반기 D램 비축과 데이터센터 서버 수요로 반도체 시장이 활기를 띄었다면 하반기에는 소비자용 SSD가 반도체 시장을 이끄는 새로운 견인차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sm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