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경기 광주서 60대 확진…아들 근무하는 성남 중원구청 폐쇄

송고시간2020-07-02 16:25

댓글

(경기광주=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 광주시는 목현동에 사는 65세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코로나19 검사
코로나19 검사

[연합뉴스TV 제공]

이 여성은 지난달 30일부터 발열, 기침, 인후통 등의 증상을 보였고 1일 광주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다.

해당 여성과 함께 사는 아들(36)은 자가격리된 채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아들은 성남시 중원구청에서 근무하는 것으로 확인돼 성남시 측은 검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중원구청을 임시 폐쇄했다.

방역당국은 확진된 여성의 감염경로와 함께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ch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